> Home > 설교와칼럼 > 목회칼럼
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수
525 부모와 자녀가 함께 기도하는 가정 담임목사 2019.02.17 9
524 올리브 블레싱과 어린이 목장을 보는 시각 담임목사 2019.02.10 12
523 구정 설 명절을 기회로 삼으세요! 담임목사 2019.02.02 20
522 관계를 깨는 방법과 관계를 지키는 방법 담임목사 2019.01.27 34
521 예배에 성공하기 위해서… 담임목사 2019.01.20 29
520 주일학교를 적극 도와주세요!~ 담임목사 2019.01.13 37
519 새해에는 점심애찬 서빙을 당번이 해주세요!~ 담임목사 2019.01.06 20
518 감사로 마침표를 찍자!~ 담임목사 2018.12.30 15
517 세말과 세초를 주님과 함께!~ 담임목사 2018.12.22 30
516 새해 점심애찬 섬김이 변경됩니다. 담임목사 2018.12.16 36
515 우리 교회 내년도 목표를 정했습니다. 담임목사 2018.12.09 54
514 매년 성경일독을 할 수 있다면… 담임목사 2018.12.02 34
513 주일 연합예배에서 간증하는 법 담임목사 2018.11.25 31
512 서리집사는 호칭이 아니라 직분입니다. 담임목사 2018.11.17 44
511 이제는 일상으로 돌아와 사역해야 할 때입니다. 담임목사 2018.11.11 19
[처음]  1 10  [다음] [마지막] 
Tel : (031)766-0191 | Pastor's E-mail : kanghyunkye@hanmail.net
Copyright ⓒ 2008 Kuemkwang Church. All right reserved.

인증마크